default_setNet1_2

여수해수청, 제5호 태풍‘장미’대비 비상근무 돌입

기사승인 [0호] 2020.08.12  13:31:33

공유
default_news_ad1

- 여객선 운항통제, 여수․광양항 접안선박 피항 조치 등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이 제5호 태풍 ‘장미(JANGMI)’ 북상에 따라 8월 9일 비상대책반을 편성하여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여수해수청은 제5호 태풍 ‘장미’가 10일 제주 동쪽 해상을 거쳐 15시경 경남 남해안쪽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여수․고흥․제주지역에서 운항하는 여객선 16개 항로 17척을 통제 완료했다.

또한 선박대피협의회를 개최하여 여수․광양항 내 접안선박에 대하여 위험물 및 자동차운반선은 10일 3시까지, 일반화물 및 컨테이너선은 같은 날 6시까지 피항하기로 결정하고, 이를 조치 완료했다.

아울러 여수신북항 계류시설 건설현장 등 항만․어항 공사 현장(8개소)에 대하여 공사 중지 후 작업선 피항, 장비 고박 등 안전조치를 완료하고 상시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올해 우리나라를 상륙하는 첫 태풍으로 해양수산분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취약시설을 철저히 관리하고 상시 모니터링을 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