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UPA·IBK 기업은행, 동반성장 협력대출 60억원으로 확대

기사승인 [0호] 2020.06.02  14:08:17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자금난 해소와 경영안정 지원 목적

울산항만공사(UPA)와 IBK 기업은행이 6월 1일 ‘2020년 동반성장 협력대출(이하. 상생펀드)’협약 체결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산항 중소협력기업의 자금난 해소에 나섰다.

이번 협약을 통해 UPA는 기존 30억원에서 60억원으로 상생펀드 규모를 2배 확대하였으며, 이를 통해 더 많은 울산항 중소협력기업에 혜택을 제공한다.
 

   
지원자격

지원대상은 울산항 중소협력기업으로 IBK 기업은행의 대출심사를 거쳐 지원되며, 기업당 대출한도는 최대 3억원이다. 특히 기본 감면금리 1.50%p에 기업별 신용등급, 거래기여도 등을 고려한 추가 우대금리(1.40%p)를 포함하면 최대 2.90%p까지 지원하게 된다. 이는 펀드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지원되며, 가까운 IBK 기업은행 영업점을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

고상환 UPA 사장은 “이번 상생펀드 증액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산항 중소협력기업의 경영안정과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