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해노련, 2019년도 2분기 정기회의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6.25  16:14:15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해수부와 긴밀한 협력관계 유지 위해 장관 간담회 요청
  

전국해양수산노동조합연합(의장 송명섭, 이하 전해노련)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 동안 인천항만공사 대회의실(인천시 중구 소재)에서 20192분기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직무급제에 대해 토론하면서 정부의 일방적인 임금체계 개편추진에 대한 우려를 표명함은 물론 이러한 정부방침에 대해 전해노련 차원에서 향후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에 대한 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이번 회의는 해양수산부 박광운 장관정책보좌관이 함께 참석하여 전해노련 소속 위원장들과 격의 없는 소통을 하였으며, 송명섭 의장 및 전해노련 소속 노조위원장들은 향후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과의 간담회를 정책보좌관에게 요청했다.
 

 

전해노련측 관계자에 따르면 이와 같은 요청은 전해노련 소속 기관들이 모두 해양수산부 소속 공공기관들이기 때문에 정부와의 큰 마찰 없이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단초를 만들겠다는 노동조합의 의지로 읽혀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전해노련은 해양수산부 소속 공공기관 노조 대표자 협의체로서 소속기관들은 부산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 및 인천항만공사 등 4개 항만공사와 한국선급, 선박안전기술공단, 해양경공단,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 한국해운조합, 한국해사위험물검사원,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및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 등 모두 13개 기관으로 구성돼 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