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폴라리스쉬핑, 32만 5천dwt급 VLOC 5호선 인수

기사승인 [0호] 2019.06.20  11:21:44

공유
default_news_ad1

- 브라질 Vale사 25년 장기운송계약에 투입

   
 

폴라리스쉬핑은 32만 5,000톤급 초대형 광석선 ‘SAO HEAVEN (상 헤븐)호’를 인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SAO HEAVEN호’는 폴라리스쉬핑과 브라질 광산업체 Vale사 간 체결된 25년 장기운송계약을 위해 현대중공업에 발주된 18척의 초대형 광석선 중 5호선으로, 폴라리스쉬핑은 신조선에 황산화물 저감장치인 스크러버를 탑재하고 LNG-Ready 디자인을 채택함으로써 2020년 발효될 IMO 규제에 적극적이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되었다. 아울러 회사는 대규모 신조선 발주에 맞추어 선박의 에너지 효율관리 최적화 및 경제적, 친환경적 관리라는 중장기 전략을 수립, 글로벌 해운선사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방침이다.

폴라리스쉬핑의 이러한 진력은 신조선박 1호선인 ‘SAO DIANA (상 다이애나)호’가 영국의 The Royal Institution of Naval Architects로부터 ‘Significant Ships of 2018’로 선정되면서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한편, 동사는 금년 1분기 매출액 2,105억원 (전년동기 대비 +19%), 영업이익 354억원, 순이익 241억원을 기록하였다. 이는 신조선 투입과 스팟 항차 성약 및 운항 효율성 증가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폴라리스쉬핑은 ‘SAO HEAVEN호’에 뒤이어 금년 12월 및 내년 2월 순차적으로 6호선 ‘SAO INDIGO (상 인디고)호’와 7호선인 ‘SAO JOY (상 조이)호’를 각각 인도할 예정이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