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YGPA, 광양항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장치장 본격 운영

기사승인 [0호] 2018.07.23  15:55:04

공유
default_news_ad1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방희석, 이하 공사)는 광양항 항만관련부지 3블록(2만 5,000㎡)에 위치한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장치장’이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23일 밝혔다.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장치장은 광양항 리스 컨테이너의 원활한 공급과 반납, 수출입 컨테이너 수급 불균형 해소를 위해 공사가 추진해 온 사업이다.

공사는 지난해 11월에 운영사 모집에 들어가 12월 부산, 인천에서 리스컨테이너 장치장 운영 경험이 있는 극동TLS·백산종합물류컨소시엄을 운영사로 선정한 바 있다.

이후 동 컨소시엄은 올 상반기 광양항을 전담할 신설법인인 ㈜극동로지스를 설립했으며, 리스컨테이너 처리를 위한 부속시설(수리장·세척장 등) 설치를 위한 준비를 마치고 이달부터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

광양항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장치장은 광양항 컨테이너부두와 항만배후단지 중앙인 항만관련부지에 위치해 부두와 항만배후단지간 접근성이 매우 좋아 선·화주 및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업체, 제휴기업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임형윤 물류단지팀장은 “글로벌 리스컨테이너 장치장의 본격 운영에 따라 리스컨테이너 이용자 대상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조기 활성화를 도모해 나갈 것”이라며 “연간 1만teu 이상의 신규물량 창출 및 연관산업의 고용창출에도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