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23년 하반기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 사업 공고

기사승인 [0호] 2023.09.21  14:10:55

공유
default_news_ad1

- 10월 6일까지 접수, 4년간 43개 선사 5,531억원 규모 지원

article_right_top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김양수)는 해수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 중인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 사업(이하 ‘이차보전사업’)의 2023년 하반기(2차) 사업 공고를 9월 13일 자사 홈페이지에 게재했다고 밝혔다.

이번 접수 기간은 10월 6일(금) 까지이며, 선사는 해당 사업을 통해 친환경 설비 관련 자금 대출 시 정부로부터 대출 이자비용 일부(2% 이내)를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한국해양진흥공사는 이차보전사업과 연계한 ‘친환경 설비 개량 특별보증사업(이하 ‘특별보증사업’)’을 시행 중으로, 선사는 공사가 제공하는 특별보증을 통해 5개 협약 은행(한국산업은행, 신한은행, 부산은행, 중소기업은행, 하나은행)으로부터 친환경 설비 설치 자금의 최대 80%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어, 초기 투자비용 부담 없이 선박의 친환경 설비 설치가 가능하다.

이차보전사업 및 특별보증사업의 지원 대상 설비는 선박평형수 관리협약에 따라 2024년 9월까지 모든 국제 항해 선박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선박평형수처리설비(BWTS, Ballast Water Treatment System)를 비롯해 황산화물배출저감설비(스크러버), 수전장치(AMP, Alternative Maritime Power), 에너지효율개선장치(ESD, Energy Saving Device) 등이며, 2019년 4월부터 2023년 상반기까지 총 43개 선사 277대(약 5,531억원 규모)의 친환경 설비가 이차보전사업 및 특별보증사업을 통해 설치되었다.

한국해양진흥공사 윤상호 사업운영본부장은“공사는 선박평형수 관리협약 및 탈탄소 규제 등 강화되는 국제 환경규제에 국적선사가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친환경 설비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