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팬오션-삼성重, ‘포괄적 디지털 솔루션 개발 협력’ MOU 체결

기사승인 [0호] 2023.09.20  10:49:01

공유
default_news_ad1

- 팬오션, LNG운반선 ‘NEW APEX’호에 디지털 트윈 기술 적용

   
 

팬오션이 삼성중공업과 함께 포괄적 디지털 협력을 통해 선박 운항 효율 극대화를 위한 기술 검증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19일 팬오션은 삼성중공업과 ‘포괄적 디지털 솔루션 개발 협력’을 통한 선박 운항 최적화 및 자율 운항 검증 공동연구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동 연구를 위해 팬오션은 올해 초 인도받은 174,000CBM급 LNG운반선 ‘NEW APEX’호’(삼성중공업 건조)를 투입, 삼성중공업은 자체 개발한 '디지털 트윈 기반 선박 관리' 플랫폼을 2024년 1월에 적용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실증에 나설 ‘디지털 트윈 기반 선박 관리’ 플랫폼은 선박의 운항 정보를 지능형 AI 모델이 실시간 분석하여 선박 내 모든 시스템의 성능과 장비를 통합 관리하고 시스템을 최적화 상태로 유지, 운영 비용(OPEX) 절감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이후 양사는 자율 운항 디지털 솔루션을 확대 적용하여 실질적인 OPEX 절감 효과 검증을 위한 협력을 지속해 나아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안중호 팬오션 대표는 "해운분야는 차세대 통신망 구축, 환경 규제 대응 및 에너지 절감 필요성 증대로 Digitalization 관점에서 가장 큰 변화가 일어나게 될 분야 중 하나임이 확실하다.”이라며, "팬오션의 운항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협력의 결과물을 통해 해운분야 Digitalization의 표준을 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고,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은 "삼성중공업은 자율운항 핵심기술인 디지털 트윈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번 협력을 통해 자율운항 기술을 더욱 고도화 해 글로벌 시장을 리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