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화오션, 최신 호위함, 한국형 구축함 공개

기사승인 [0호] 2023.06.05  15:12:01

공유
default_news_ad1

- MADEX 2023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한화시스템과 참가

   
 

한화오션이 6월 7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제13회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 2023)에서 최신예 함정 기술력을 공개한다.

한화오션 출범 이후 처음으로 참여하는 이번 전시회에 한화오션은 총 4종의 수상함을 전시한다. 울산급 Batch-III호위함, 한국형 구축함(KDDX), 한국형 차세대 스마트 구축함(KDDX-S),합동화력함 등 회사의 최신 기술이 총 망라된 함정이다. 또한 수출형 잠수함 2종과 무인잠수정을 포함한 해양 유무인 복합체계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한화오션은 울산급 Batch-III호위함을 소개하며 ‘선도함보다 뛰어난 후속함’임을 강조한다. 한화시스템이 개발한 전투체계를 장착하고, 복합식 추진체계를 적용해 수중방사소음을 최소화한 제품이다. 한화오션은 지난 2018년 울산급 호위함 2차사업의 선도함을 개발 건조했으며, 이후 3척을 추가로 수주해 성공적으로 건조한 바 있다.

정부는 조만간 울산급 Batch-III호위함 5, 6번함의 건조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국형 구축함(KDDX)선도함의 상세설계 및 건조 사업 역시 내년에 진행될 예정이다. 이미KDDX사업의 개념설계를 수행한 바 있는 한화오션은 두 사업의 수주를 최우선 목표로 설정하고,정통 수상함 명가의 위상을 보여준다는 계획이다.

한화오션은 이지스함 및 한국형 구축함 사업인 KDX-I, II, III사업과 잠수함 사업인 장보고-I·II·III사업을 모두 수행한 국내 유일의 방산업체이다. 또한 국내 최초로 전투함을 수출했고, 가장 많은 함정을 수출했다. 최근 전투함뿐만 아니라 군수지원함, 특수목적함 등 다양한 수상함을 건조했으며, 지난 2011년에는 해외에 잠수함을 수출해 대한민국을 전 세계 5번째 잠수함 수출국의 지위에 올려놓았다.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은 방산업체의 홍보와 수출진흥을 위해 격년으로 부산에서 열리는 전시회로 한화오션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시스템 등 한화그룹의 방산계열사와 함께 참여했다.

이번 전시회에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잠수함 및 선박용 리튬전지체계와 함정용 가스터빈 엔진을 주력으로 전시해 ‘해양 전기추진체계 솔루션 프로바이더’로서의 비전을 공개한다. 특히 한화오션이 건조하고 있는 장보고-III Batch-II 잠수함에는 잠수함용 리튬전지체계가 탑재될 예정으로, 기존 납축전지 대비 잠항시간이 약 3배가 늘어나 해군 잠수함 작전 능력이 향상될 전망이다.이와 함께 해군 함정의 주요 추진 기관으로 사용되는 ‘LM2500’ 가스터빈 엔진 및 발전기도 전시된다.

한화시스템은 △저궤도 통신위성 △해양무인체계 △함정 전투체계 △안티드론 시스템 등을 통해 ‘해양 유무인 복합체계’ 역량과 ‘스마트 배틀십’ 비전을 제시하며, 초연결·지능·융합 기반 ‘해양무기체계 토탈 솔루션(Total Solution)’을 선보인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