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UPA, 전국 항만 최초 개발한 ‘울산항 항만하역안전지수’ 신뢰도 확보

기사승인 [0호] 2023.03.16  16:20:5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 항만 항만하역안전분야 대표 지수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

 

   
 

울산항만공사(UPA)가 국내 항만 최초로 개발한 ‘울산항 하역안전지수’의 신뢰도 확보를 위해 울산항 26개 하역사와 워킹그룹을 발족하고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울산항 하역안전지수’는 그동안 사고 건수로만 측정해 온 단편적인 하역안전 수준 측정에서 벗어나 △안전보건 예산 △안전보건 전담자 △현장 안전점검 실시 △개선 이행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활용해 객관적이고 정량화된 하역안전진단 측정도구다.

올 연말까지 운영되는 워킹그룹은 △부두운영사별 Raw Data 확보 △’22~23년 연도별 하역안전지수를 산출 및 모니터링 △’23년 산재저감 결과 비교 검증을 통해 지수의 신뢰도를 확보하게 된다.

이를 통해 워킹그룹에 참여한 울산항 하역사의 하역안전수준은 안전-양호-보통-미흡 4단계로 구분될 예정이며, 이는 각 하역사별로 채점된 7가지 지표 점수에 가중치를 곱한 후 최종 합산하여 산출된 점수에 따라 결정된다.

김재균 UPA 사장은 “국내 항만 최초로 개발된 울산항 하역안전지수를 철저히 검증해 울산항뿐만 아니라 국내 항만하역 안전분야의 대표 지수로 활용될 수 있도록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