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PA, 부산항 신항 복지플러스센터 부대시설 개장

기사승인 [0호] 2022.06.24  13:34:21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항만공사(BPA)는 6월 27일 부산항 신항 항만종사자 복지 향상을 위하여 복지플러스센터내 족구장, 헬스장, 샤워실·휴게실 및 문화휴게공간 총 4개의 부대시설을 개장했다.

‘복지플러스센터’ 부대시설은 ’20년 4월 설비를 갖추었으나 코로나19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등 다중이용시설에 해당되어 개장하지 못한 채 약 2년의 시간이 흘렀다.

정부 방역지침이 ‘일상 속 실천방역’으로 완화됨에 따라 BPA는 ‘22년 5월부터 준공 면적이 협소하던 헬스장을 확장하고 시설 안전점검을 시행하는 등 개장 준비에 만전을 기하였다.

복지플러스센터 부대시설 사용이 가능한 항만 종사자는 부산항신항 부두 운영사·협력업체 직원, 부산항신항 배후단지 입주업체·협력업체 직원, 부산항신항 부산항운노동조합 조합원, 포트빌 입주자, 지원건물 및 복지플러스센터 입주업체 및 직원이다. (사)부산항신항시설관리센터 지원시설팀(051-890-7433/7435)에 이용신청서를 제출 후에 바로 사용이 가능하다.

장형탁 BPA 신항지사장은 “이번 복지플러스센터 부대시설 개장을 통하여 도심지에서 벗어나 인프라가 부족한 환경에서 근무하는 항만종사자의 불편을 해소하고 입주기업의 고용 안정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