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PA, 부산항 협력중소기업 근로자 71명 휴가비 지원

기사승인 [0호] 2022.05.17  10:23:33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항만공사(BPA)가 ‘2022년 부산항 협력중소기업 근로자 휴가 지원사업’ 대상으로 18개사, 총 71명을 선정했다.

동 사업은 부산항 협력중소기업과 근로자가 한국관광공사의 ‘근로자 휴가 지원사업’에 참여할 때 비용 일부를 BPA가 지원하는 것이다. BPA는 코로나19 사태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여행업계와 협력중소기업 근로자들의 삶의 질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2020년부터 이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올해는 4월 21일부터 5월 6일까지 공모하고, BPA 동반성장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했다. BPA는 선정된 협력중소기업과 근로자에게 1인당 최대 20만원을 지원한다. 정부지원금 10만원까지 포함하면, 해당 근로자들은 10만원만 부담하고 40만원의 국내여행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강부원 BPA 경영본부장은 “이 사업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심리적으로 지쳐있는 부산항 협력업체 근로자들이 휴가를 통해 활력을 재충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