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SK텔링크·삼성重, 스마트십 위성통신 패키지 서버 공동개발

기사승인 [0호] 2020.09.25  14:59:13

공유
default_news_ad1

- SK텔링크, 위성통신 서비스 이용 선박에 스마트십 솔루션 제공... 선박 안전운항·비용절감 통한 고객 가치 제고

삼성중공업, 차세대 위성통신 서비스에 최적화된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 공급
 

   
 

SK텔링크와 삼성중공업이 삼성중공업 대덕연구소에서 자사의 위성통신 서비스와 삼성중공업의 스마트십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십 위성통신 패키지 솔루션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SK텔링크는 위성통신 서비스에서 축적한 데이터 및 운영 노하우와 사용자 니즈를 파악해 스마트십 솔루션의 업그레이드를 지원하고, 삼성중공업은 SK텔링크의 위성통신 사용 환경에 최적화된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의 패키지 개발 및 검증을 맡는다. 한편, 삼성중공업의 ‘에스베슬’은 첨단 ICT 기술을 이용해 선박의 경제·안전 운항을 지원하고 선단의 운영 효율을 높여주는 최신 스마트십 기술이다.

양사는 공동 개발한 솔루션을 삼성중공업 신조 선박뿐 아니라 SK텔링크의 위성통신 서비스를 이용하는 선사의 운항 선박에 적용할 계획이다. 또한 SK텔링크는 위성통신 서비스와 함께 중대형 선사가 필요로 하는 삼성중공업의 다양한 ICT 솔루션을 제공하게 된다.

SK텔링크는 2019년 7월 국내 최초로 차세대 ‘GX 위성통신서비스’를 도입했다. ‘GX 서비스’는 인마셋社의 5세대 위성통신으로, 2016년 5월 글로벌 출시 이후 현재까지 전 세계 약 7,000척의 선박에 도입될 만큼 빠르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자랑한다. 글로벌 상선대를 보유한 20대 국가 중 인도 및 러시아를 제외한 대부분 국가에서 ‘GX 서비스’를 기반으로 ‘스마트십’ 환경 구축을 준비하고 있지만, 국내의 경우 그동안 정식 서비스 제공 사업자가 없어 글로벌 경쟁 환경에서 열위인 상황이었다.

SK텔링크는 국내 중대형 선사들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GX 서비스’ 국내 제공을 추진해 왔으며, 인마셋社와 긴밀히 협력해 이미 정해진 GX 위성주파수를 변경, 5G 이동통신 서비스와의 주파수 혼간섭 이슈를 해소함으로써 국내 최초로 ‘GX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양주혁 SK텔링크 기업사업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트십 기술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 고객사 선박에 제공함으로써 선박의 안전 운항과 비용절감에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심용래 삼성중공업 조선해양연구소장은 “운항 중인 선박의 다양한 디지털 정보와 영상을 멀리 떨어져 있는 육상에 실시간으로 전송하기 위해서는 빠르고 안정적인 위성통신 환경이 필수”라며 “패키지 서비스를 통해 지금까지 스마트십 기술을 경험해 보지 못한 선사들에게 최고의 스마트십 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