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인천항 역대 8월 컨테이너 최대 물동량 기록 경신... 5개월 연속 신기록 달성

기사승인 [0호] 2020.09.23  11:11:45

공유
default_news_ad1

- 인천항 8월 컨테이너 물동량 27만 6,813TEU 달성, 전년 누계 대비 4.1% 증가

 

   
 

지난 8월 인천항을 통해 처리된 컨테이너 물동량이 역대 8월 물동량 중 최대인 27만 6,813TEU의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2017년의 25만 4,469TEU보다 8.8%, 지난해 같은 달 처리한 컨테이너 물동량인 24만 8,873TEU 대비 11.2% 증가한 수치이다.

특히 지난 4월부터 이번 8월까지 5개월 연속해 역대 월 컨테이너 최대 물동량 기록을 이어가고 있으며, 올해 8월까지 누계로는 211만 6,966TEU로서 전년 누계 대비 4.1%의 증가율을 나타냈다.

동 기간 전체 물동량 가운데 수입 화물은 13만 6,939TEU로 49.5%를 차지하면서 전년 동월 대비 8.1% 증가했고, 수출은 13만 4,142TEU로 전년 동월보다 11.8% 늘어났다. 아울러 환적 및 연안 물동량은 각각 4,956TEU, 777TEU를 기록했다.
 

   
 

국가 별로는 대(對)중국 물동량이 17만 1,128TEU로 전년 동월 대비 14.3% 증가했고, 수입과 수출이 각각 13.7%, 13.9%의 증가율을 보였다. 베트남 물동량은 수입과 수출이 각각 8.5%, 4.0%의 증가율을 보이면서 환적 물동량의 급증으로 전년 동월 대비 10.6% 늘었다.

IPA는 전국 항만의 수출 컨테이너 물동량이 감소하지만, 인천항의 컨테이너 물동량이 증가하는 이유를 올해 들어 5개의 중국 및 동남아 항로서비스가 증가하면서 수도권 수입화주의 인천항 이용률이 높아진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IPA 관계자는 “9월에도 물동량의 증가세가 탄탄하여 올해 컨테이너 물동량 목표인 325만TEU를 초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존 항로서비스의 강화와 신규 항로서비스 개설에 노력하면서, 수출입 물류환경에 대한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수도권 화주의 요구에 부응한 항만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