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저지 해운물류업계 공감대 확산

기사승인 [0호] 2020.08.03  14:29:0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에 대한 해운물류업계의 반대 움직임이 계속 확대되고 있다.
 

포스코가 물류자회사를 설립하려는 계획에 대해 최초로 반대의 목소리를 높인 곳은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회장 강무현)다. 연합회는 금년 4월 27일 대통령비서실,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공정거래위원회, 국회 농해수위에 탄원서를 제출했다. 포스코가 물류자회사를 설립하는 것은 제3자물류 육성이라는 물류정책기본법의 취지에 정면 배치되며 물류시장을 위축시키고 해운물류산업을 고사시키게 된다는 우려를 전달하고 선하주 상생방안 모색을 촉구했다.
 

같은 날 한국항만물류협회(회장 김종성)도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계획을 철회하라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포스코에 하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하역회사들의 협회인 항만물류협회는 물류자회사가 부당한 거래단계를 추가하는 것에 다름 아니고 통행료만을 취하면서 하역업계를 쥐어짜게 될 것이라며 성토했다. 해운기업을 대표하는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도 4월 29일 국민신문고에 물류자회사 철회를 촉구하는 탄원서를 올렸다.
 

이어서 5월 8일에는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위원장 정태길)도 나섰고, 시민단체인 부산항발전협의회(대표 박인호)에서도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을 규탄하고 나섰다. 5월 19일에는 성명을 발표했던 해양산업총연합회를 필두로 한국선주협회, 한국해운조합, 항만물류협회, 해상노련, 항운노련까지 가세하여 합동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 철회를 촉구했다.
 

6월 들어서는 23일에 한국노총(위원장 김동명)도 성명을 발표하고 철회를 촉구했다. 이어 29일에는 윤재갑 의원(더불어민주당, 해남.완도.진도, 농해수위)이 ‘해운항만산업 경쟁력 강화 결의안’을 발의하여 대량화주와 물류기업간의 상생협력과 제3자 물류 활성화 지원을 촉구하고 나섰다.

최근 취임 2주기를 맞은 최정우 회장은 기업시민이라는 경영이념을 더 실천적으로 펴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기업시민은 포스코가 사회의 일원으로 경제적 수익뿐만 아니라 공생의 가치도 함께 추구하겠다는 뜻에서 18년 최정우 회장이 취임하면서 경영이념으로 내세웠다.


하지만 포스코에서 들고 나는 모든 물건들의 운송을 담당하는 해운물류업계의 평가는 “기업시민이라는 이념은 포스코와 자회사 간의 거래에서나 지켜질 뿐 포스코라는 울타리를 벋어나면 사라져 버려 외부에서는 기업시민에 대해 아는 것이 하나도 없다”는 수준이다.
 

포스코는 잦은 인명사고에 이어 금년 2분기 실적이 사상최초로 적자를 기록하면서 최악의 위기상황으로 몰리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해운물류업계는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이 이런 상황을 희석시키고 물류업계에 고통을 떠넘기는 행태라고 보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을 저지하기 위한 방법으로 선박을 운항하거나 하역작업을 수행하는 선원이나 하역노동자들이 작업을 거부해야한다는 얘기가 해운물류업계에서 나오는 이유이다.
 

실제로 해상노련 정태길 위원장과, 항운노련 최두영 위원장, 그리고 선주협회 김영무 상근부회장은 6월 회동을 갖고 노조차원의 실력행사에 대해 실제적인 논의가 이루어졌다. 또한 부산항발전협의회도 포스코의 물류자회사 설립계획이 철회되지 않을 경우 상경투쟁을 펼칠 계획이다.
 

선주협회 김영무 상근부회장은 “노동조합연맹의 옥외집회나 단체행동 보다는 윤재갑 의원이 발의한 결의안대로 선하주가 상생하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며 포스코의 전향적인 계획변경을 촉구했다.
 

<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 저지를 위한 해운물류업계의 활동일지>

일 자

내 용

4. 27

한국항만물류협회,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 반대 성명서 발표

4. 28

한해총, 「해양·해운·항만·물류산업 50만 해양가족 청원서」 제출

- 대통령 비서실,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공정위, 국회 농해수위

4. 29

선주협회, 국민신문고에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반대 민원 접수

5. 1

포스코 통합물류TF팀장(김복태 전무) 선협 내방 및 협의

5. 4

국토교통부, 선주협회 민원제출(4/29) 관련 답변 회신

5 .7

한해총, 포스코에 물류자회사 철회 건의

5. 8

포스코, 이사회에서 물류자회사 설립 의결

5. 8

선원노련, 부발협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 반대 성명서 발표

5. 14

한해총 강무현 회장, 포스코 장인화 사장 면담

5. 19

합동기자간담회 개최 (한해총, 선주협회, 항만물류협회, 해상노련, 항운노조, 해운조합)

6. 5

선주협회, 해운전문지 기자단 간담회 개최

6. 23

한국노동조합총연맹, 포스코 물류자회사 설립 반대 성명서 발표

6. 29

윤재갑 의원 “해운항만산업 경쟁력 강화 결의안” 대표 발의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