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TA 동서기간항로 8월도 감편 지속

기사승인 [0호] 2020.07.10  10:54:1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ONE와 하파그로이드, 양밍해운, HMM 4사로 구성된 디 얼라이언스(TA)가 7월 8일 세계적인 코로나19 감염확대에 따른 수요감소에 대응하는 8월 동서기간항로의 선복공급체제를 발표했다.
 

최근 북미항로의 물동량이 회복경향을 보이고 있지만 감편 체제의 큰 틀은 그대로 유지한다는 내용이다. 다만 휴항 중인 PS5를 주에 따라서는 재개하는 등 최근 수급상황을 주시하면서 운항체제를 조정해나간다는 방침을 정했다.
 

북유럽항로에서는 지금까지와 같이4개 루프(FP1、FP2、FE2、FE3) 체제를 유지하고 FE4는 휴항을 계속한다.
 

지중해항로는 8월 제 32주와 제 35주에 1루프(MD1)를, 제 34주에 2루프(MD2,MD3)를 각각 결편한다.


북미항로는 제 33주와 제 35주에 3루프(PS3、PN3、PN4)를, 제 34주에 PS5를 결편한다. 북미동안 서비스는 제 33주를 제외하고 EC3와 EC1 통합을 유지한다.


중근동항로에서는 제 32주에 AG2를 결편하고 AG1와 AG3의 통하을 8월에도 지속한다.

이인애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