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UPA·철도연, ‘무인 화물트램 연구개발’ MOU 체결

기사승인 [0호] 2020.06.29  11:23:07

공유
default_news_ad1

- 스마트 항만 구축 위한 항만과 내륙물류 연계 강화

 

   
 

울산항만공사(UPA)와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 항만에 자율주행 기술을 적용하기 위한 무인 화물트램 연구개발에 손을 맞잡았다.

최근 정부에서는 한국판 뉴딜 정책 중 하나로 ‘SOC 디지털화’를 추진하고 있다. 이에 항만 분야에서는 지난해(2019년)부터 ‘스마트 해상물류 체계 구축전략’을 수립하여 국내 항만의 스마트화를 촉진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 역시 그 연장선에서 추진되었다.

UPA과 철도연은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 항만과 내륙 물류 연계 강화를 위한 연구에 협력하기로 하였고, 철도연이 개발한 ‘랜드마크 가이드 기반 무인주행 제어 기술’을 화물 트램에 적용하는 기획연구를 국내 최초로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철도연은 공공교통 분야 연구를 통해 한국 철도기술의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정부 출연 연구기관으로 UPA에서는 철도연과의 협력이 울산항의 스마트화를 가속화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상환 UPA 사장은 “무인 화물트램 개발 기술의 실증이 항만 내 물류활동의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협력연구는 울산항 맞춤형 스마트 항만물류 사업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