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PA, ‘바다가 보이는 부산항 힐링 야영장’ 재개장

기사승인 [0호] 2020.05.22  10:55:14

공유
default_news_ad1

- 6월 1일 재개장, 입장객 명부 작성, 발열 체크 후 입장

   
 

부산항만공사(BPA)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월 24일 잠정 운영 중단했던 ‘바다가 보이는 부산항 힐링 야영장’ (이하 야영장)을 오는 6월 1일부터 다시 개장한다.

앞서 BPA는 지난달 야영장 재개장을 위해 시설물 방역 및 안전점검을 완료했다. 샤워시설 및 도서관 등 밀폐형 다중이용시설은 폐쇄를 유지하고, 야영장 사이트는 이용객 간의 거리를 유지하기 위해 50%(총 24면 중 12면)만 운영한다.

야영장 이용객은 관리사무소에서 입장객 명부 작성, 발열 체크 후 입장이 가능하며 반드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발표한 개인 방역 5대 핵심 수칙과 야영장 이용자 위생수칙을 따라야 한다.

이용 예약은 5월 25일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부산항만공사 북항재개발 홈페이지(https://www.busanpa.com/redevelopment)에서 ‘친수시설’→‘야영장’→‘공지사항 및 예약신청’→‘야영장 예약 바로가기’에서 온라인으로 예약 가능하다.

전찬규 재개발사업단장은“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야영장 내 방역작업을 철저히 실시하고 모니터링 하겠다.”며“부산항 힐링 야영장 재개장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쌓인 시민들의 사회적·심리적 피로를 해소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