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중국물류 회복, 육상운송 정상화 해상수출 늘듯

기사승인 [0호] 2020.03.16  15:34:5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중국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중국물류가 트럭수송은 90% 정도까지 회복한 것으로 전해진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으로 혼란스러웠던 중국의 물류가 빠르게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교통규제의 완화와 운전자의 직장 복귀가 진행되면서 최근 후베이성 등 일부지역을 제외하고 중국내 수송에는 큰 지장은 거의 없는 상황이라고 한다.
 

국제물류에서는 이미 수입이 증가하고 수출도 3월 셋째주이후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다만 항공수송의 수급이 타이트해 운임상승이 우려되고 있다.
 

중국에서는 1월말부터 각지에서 이동과 교통규제가 심해 각 성과 시에 걸쳐 트럭 수송에 차질이 빚어졌다. 춘절연휴에 귀향했던 사람들이 2주간 자택대기가 필요하다는 방역대책에 의해 그간 중국내 물류기업에서 운전자 등의 직장복귀가 늦어져 물류가 정체돼 있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