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선주협회,“코로나19 방역대책”강력시행

기사승인 [0호] 2020.02.25  17:07:2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단계 격상으로 적극 대응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수립하여 적극 시행하고 있다.


협회는 코로나19 방역대책의 기본방침으로 정부(중앙방역대책본부)의 대응지침을 따르고 이를 회원사에 알려 철저히 이행하도록 당부하는 한편, 해운빌딩 입구에 당직인원을 배치하여 마스크 미착용자는 출입을 금지시키고, 열상 스캐너를 설치하여 발열여부 확인 후 출입을 허용하고 있다. 또 빌딩 입구에 손소독제를 상시 비치하고, 엘리베이터 등 공용공간을 소독하여 코로나19 감염에 대비하고 있다.


협회 임직원들에게는 사무실 출입 전에는 물론이고 출근시 전원 건강상태를 체크하도록 하여 건강상태 우려시 자가격리를 실시하고, 외부출장을 당분간 금지하는 한편, 외부인사와의 미팅을 자제하고, 부득이한 경우 외부인사 면담 전용실을 운영하여 이용하도록 했다.


또한 출퇴근 혼잡 시간을 피하기 위해 출근시간(9시→10시)을 조정하고, 협회 임직원들에게 사무실 내에서도 마스크를 항시 착용하도록 했으며, 감염 확진자 및 의심자 접촉시 재택근무를 실시하도록 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