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해수부, 부산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실태 점검해

기사승인 [0호] 2020.02.13  10:10:47

공유
default_news_ad1

- 2월 12일,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부산항, KMI 등 현장방문

 

   
 

해양수산부 문성혁 장관이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 추진상황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2월 12일 부산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에서 문 장관은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개최되는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 추진상황 보고회’와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입국장을 방문했다.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 추진상황 보고회’에는 부산시 박성훈 경제부시장,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북항 1·2단계 재개발사업 추진현황 점검과 북항 7대 특화지구 세부 발전계획을 포함한 ‘부산항 북항 통합개발 마스터플랜’이 발표됐다. 북항 7대 특화지구 발전계획에는 △Gateway·친수·문화지구 △국제교류․도심복합지구 △정주공간·청년문화허브지구 △해양레저산업 혁신지구 △근대문화․수변상업지구 △항만물류지구 △해양산업 혁신지구가 있다.

이어 문 장관은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입국장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역실태를 점검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항만을 통해 유입되는 일이 없도록 검역체계 구축과 예방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검역‧방역 종사자들도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부산시 영도구에 있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에서는 장영태 원장으로부터 주요 연구과제 추진현황을 듣고, KMI가 해양수산부문 핵심 글로벌 연구기관으로 거듭나 줄 것을 당부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