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IPA 국민참여예산제’ 시행

기사승인 [0호] 2019.10.07  14:13:09

공유
default_news_ad1

- 10월 7일부터 20일까지 국민제안사업 접수... 2020년 사업계획에 반영키로

 

   
 

인천항만공사(IPA)는 인천항을 이용하는 국민들이 직접 인천항과 관련된 사업을 제안하고 예산편성과정에 참여하는 ‘IPA 국민참여예산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국민(시민)이 직접 예산편성과정에 참여하는 ‘국민참여예산제’는 지자체에서는 정례화되어 운영되고 있으나, 공공기관이 시행하는 경우는 아직 소수에 그친 실정이다.

IPA는 과거에도 민원과 국민들의 아이디어 공모를 바탕으로 사업계획을 수립한 사례는 있었지만, 예산편성에 직접 참여하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며 앞으로 예산편성과정에 국민이 직접 참여해 예산을 결정하는 국민참여예산제가 시행되면 국민의 의사와 목소리가 한층 더 반영될 전망이다.

또한 국민참여예산제의 본격적인 시행을 통해 국민의 의사나 목소리가 더욱 반영된 국민제안사업을 편성할 계획이다.

국민제안사업 공모는 10월 7일부터 20일까지 2주에 걸쳐 이메일(mybudget@icpa.or.kr)로 신청받으며, 대상사업은 △사회공헌, 일자리, 환경·안전과 같은 사회적 가치실현사업 △여객, 친수공간 이용 등 대국민 서비스 개선과 관련된 사업이다.

다만 항만 정책과 관련된 대규모 인프라 사업의 경우 사업 특성을 고려해 대상에서 제외되며, 제안된 사업은 1, 2차 심사를 통해 2020년 인천항만공사 사업계획에 반영할 예정이다.

국민제안사업으로 채택된 경우에는 사업 진행현황을 주기적으로 제안자에게 공유해 국민의 예산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고,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된다. 참여방법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사 홈페이지(www.icp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봉현 IPA 사장은 “이번 국민참여예산제 시행으로 인천항과 인천항만공사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제고하고, 서비스 수요자의 의사와 목소리가 더욱 반영된 예산편성으로 고객서비스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국민들의 깊은 관심과 참여가 IPA의 사업계획에 반영되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