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OEM, 해양오염 방제장비 국산으로 교체 추진

기사승인 [0호] 2019.08.16  14:10:22

공유
default_news_ad1

 

   
 

해양환경공단(KOEM)은 공단이 보유하고 있는 해양오염 방제장비를 점진적으로 국산장비로 교체하여 국내 방제기술의 자생력 확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공단의 보유 방제장비 현황 조사 결과에 따르면 방제장비 중 유회수기의 66%, 오일펜스의 40%가 외국산 수입장비로 파악됐다. 그동안은 국내 방제장비 경쟁력이 낮아 수입장비를 많이 사용해왔으나, 수입장비는 유지보수 비용과 시간이 많이 소요되어 골든타임이 중요한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대응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다.

이에 공단은 앞으로 도입이 예정된 방제장비는 최대한 국산으로 구매해 나갈 계획이며 방제장비의 국산화를 지원하기 위해 △방제기술 연구개발 전담조직 신설 △필요한 장비와 기술에 대한 기술 연구개발(R&D) △중소기업과 공동 연구개발(R&D) 확대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국산 방제장비를 도입하여 해양오염사고 대응력을 높이고 공공기관으로서 중소기업 자생력 강화와 국내 방제기술의 경쟁력 제고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