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YGPA, 지역 해양벤처기업 육성·지원 선언

기사승인 [0호] 2019.08.14  15:33:17

공유
default_news_ad1

청년 벤처 공유 오피스 ‘더 드림 스마트센터’개소
지원센터운영위원회 운영

 

   

사진 왼쪽부터 박홍균 여수광양항만공사 항만위원장, 세 번째 차민식 사장, 네 번째 정현복 광양시장 [사진 = 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

여수광양항만공사는 월드마린센터에서 ‘더 드림 스마트센터’ 개소식을 갖고 해양분야 벤처기업 육성·지원을 한다.

8월 14일 YGPA에 따르면 이날 개소식에서 차민식 공사 사장은 “4차 산업혁명 대응 및 지역 벤처 육성과 지역 경제 활성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지원센터를 운영하게 됐다”고 그 의미를 설명했다.

지원센터는 벤처 운영에 필요한 사무공간 등 자원 공유는 물론 상담, 교육, 네트워킹 행사 등 다양한 지원을 위해 내·외부 위원으로 구성된 센터운영위원회를 운영한다.

또한 공사 내부에 센터운영팀과 지원팀을 구성, 운영하고 상시 상담 지원을 위한 센터매니저를 배치해 상시 지원할 예정이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한 벤처기업 관계자는 “지역 내에 자원을 공유하고 지원해 주는 센터가 개소돼 반갑다”며 “지원센터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광양항만공사는 공공서비스 사각지역 해소를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고 일하기 좋은 항만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 노력을 기울일 것을 선언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