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제1국제여객터미널 ‘무더위 쉼터’ 연장개방

기사승인 [0호] 2019.08.13  14:49:06

공유
default_news_ad1

- 8월 18일까지 제1국제여객터미널 대합실 및 고객라운지 21시까지 연장운영

 

   
 

인천항만공사는 계속되는 폭염으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을 위해 8월 18일까지 인천항 제1국제여객터미널을 무더위 쉼터로 운영한다.

제1국제여객터미널 무더위 쉼터는 폭염에 취약한 노약자 등 인근 주민을 위해 1층 대합실과 고객라운지를 21까지 개방하며 오후 5시 이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주차료를 면제한다.

특히 이용객이 몰리는 제1,2국제여객터미널 수하물 탁송장과 연안여객터미널 대합실에 대형 선풍기 20여 대를 추가 설치해 상인과 이용객들이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한다.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지속되는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아만공사도 노력하고 있으며, 인천항 인근 주민드로가 항만근로자들의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