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항만공사, 제7회 부산항 협력국 초청연수 실시

기사승인 [0호] 2019.05.22  10:03:23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신흥국 항만공사 직원과 항만 종사자들의 역량 강화 및 부산항 글로벌 인적 네트워크 구축을 목적으로‘제7회 부산항만공사 협력국 초청연수 사업’을 20일부터 25일까지 1주간 시행한다고 밝혔다.

부산항 협력국 초청연수 사업은 BPA가 글로벌 항만물류시장 진출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교류협력 사업의 하나로 2016년 5월에 처음 시행하여 작년까지 총 6회(연 2회) 동안 동남아, 중동 중남미 국가에서 58명의 연수생이 참가했다. 올해에는 5월을 시작으로 8월, 11월 총 3회에 걸쳐 항만분야 실무진 및 항만분야 고위직 등을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연수에는 정부의 新남방정책 핵심 교류국인 베트남,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라오스와 新북방정책 대상국인 카자흐스탄 등 5개국 6명의 항만물류 담당자들이 참여한다.

연수과정에는 항만물류 분야의 내외부 전문가 강의와 부산항 항만연관산업 관련업체 방문 등 현장 견학과 함께 한국문화 체험의 기회도 다채롭게 포함될 예정이다.

BPA 남기찬 사장은 “이번 연수에 참여하는 개발도상국 항만물류 담당자들과 긴밀한 파트너쉽을 구축하여 물류시장 진출 및 항만연관사업의 비즈니스 기회발굴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