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재기창업자 2곳 선정...6천만원 지원

기사승인 [0호] 2019.05.13  10:32:3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는 13일 재기창업‧재도전기업 지원 프로그램인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최종 선발된 2개 기업과 창업보육기관인 인천대 창업지원단 간 3자 협약식을 체결하고 총 6천만원의 창업 지원금을 지원한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에는 1년간 약 3,000만원 규모의 신규 인력 채용, 창업 아이템 개발비용이 제공된다. 이외에도 인천대학교 송도 창업보육센터 입주, 분야별 IPA 전문가 멘토링 서비스 등도 제공된다.

공모에 선정된 기업은 ‘펄라이트(화산재)를 이용한 불연 건축내외장재’ 개발사인 ㈜펄라이트세라텍과 '의료분야에 특화된 서비스디자인 및 콘텐츠 개발 프로세스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있는 허니비㈜로 인천대 창업지원단 시설에 입주하여 재창업 과정을 수행하게 된다.

IPA의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지원 사업은 폐업 후 재창업한 기업이거나, 정부지원사업에서 지원했다가 떨어진 신규 창업기업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고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는 인천항만공사(IPA) 특화 동반성장 사업이다.

IPA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사업을 통해 누구나 실패에 부담 없이 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기여하고 창업‧벤처기업이 성장하여 경제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인천항에서 다시한번’ 사업에 참여했던 2개사의 경우 모두 창업에 성공, 사업자등록을 완료하였으며, 신규인력도 4명 채용하는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아울러 참여사 중 교육 콘텐츠 및 강사매칭 서비스 제공사인 ‘강사마켓’의 경우 ‘클래스이음’이라는 브랜드를 성공적으로 론칭하였다. 특히 IPA는 클래스 이음 강의서비스를 사내 강좌에 활용함으로써 IPA가 육성한 창업기업이 협력기업으로 성장하는 바람직한 모델을 만들고 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