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PA, 세계 최대 크루즈 박람회서 부산항 마케팅

기사승인 [0호] 2019.04.09  17:18:34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부산항만공사가 세계 최대 크루즈 컨벤션에서 부산항 크루즈 마케팅에 나선다.

부산항만공사는 4월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크루즈 박람회인 ‘시트레이드 크루즈 글로벌 2019(Seatrade Cruise Global 2019)’에 참석해 해양수산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부산항 크루즈 공동 마케팅을 펼쳤다.

'시트레이드 크루즈 글로벌 2019‘는 전 세계 700개 이상의 크루즈 관련 업계에서 참석, 조선· 항만·선용품·크루즈 트렌드 등 다양한 주제로 발표·토론하는 것은 물론 참석자 간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하는 세계 크루즈 업계의 최대 박람회이다. BPA는 행사 기간 마이애미 컨벤션센터에 ‘부산항’ 부스를 설치하고 부산항을 집중 홍보하는 등 크루즈 모항으로서의 기반을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BPA는 이번 행사에서 ▷부산항과 동북아 주요 항만을 연계한 다모항 상품 제안, 관광기항 노선 유치 ▷세계 최대 크루즈 항만인 마이애미의 크루즈 터미널 투자개발 및 운영 방식 벤치마킹 ▷크루즈 선사 대상 부산항 크루즈 터미널 투자 의향 확인 등의 활동을 펼쳤다.

부산항만공사 관계자는 “BPA는 부산항을 크루즈 모항으로서의 기반과 크루즈 마케팅을 강화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