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립해양과학교육관 설립 및 운영 법률안’ 공청회 개최

기사승인 [0호] 2019.03.15  09:44: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김웅서, 이하 KIOST)은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 공청회 및 토론회를 오는 18일(월) 경상북도 울진의 KIOST 동해연구소에서 개최한다.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은 체계적인 국가 해양과학교육을 위해 부지면적 111,000㎡, 건축연면적 12,345㎡규모로 경북 울진군에 건립하고 있는 해양과학 전문 교육시설로, 2020년 5월 개관을 목표로 건립 중이다.

국회 강석호 의원실에서 주최하고 KIOST 동해연구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여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과 운영에 대한 법률의 제정과 운영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국회와 해양수산부, 경상북도와 울진군의 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제정안’에 대한 최환용 한국법제연구원 부원장의 발제와 ‘해양과학교육의 중요성과 과제’에 대한 박찬홍 KIOST 동해연구소장의 주제발표가 진행되며, 패널토론에서는 발제에 대한 산·학·연과 유관기관의 전문가와 지역 인사들의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김웅서 원장은 “국가적인 해양현안 해결과 해양산업 증진의 임무 수행을 위해 우리나라 해양과학교육의 산실이 될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의 설립과 성공적인 운영은 매우 중요하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국립해양과학교육관이 국가가 주도하는 체계적인 해양과학교육의 산실로 역할할 수 있는 구체적인 실행방안이 도출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바탕으로 국가 해양력의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KIOST가 적극 지원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