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완하이라인, 대만-중국-필리핀 익스프레스 서비스 도입

기사승인 [0호] 2019.03.14  10:26:1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완하이라인이 대만-남중국-필리핀을 연결하는 새로운 익스프레스 서비스를 도입하면서 인트라 아시아 네트워크를 한층 강화한다.

새로운 위클리 서비스는 ‘수빅 익스프레스(Subic Express)’로 명명됐으며, 900teu급 컨테이너선 2척이 투입된다. 항만 기항지는 타이페이-카오슝-홍콩-세코우-수빅-바탕가스-세부-타이페이 순이다. 첫 번째 운항은 오는 3월 24일 타이페이에서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는 완하이라인이 필리핀 바탕가스에서 최초 기항하는 서비스이기도 하다.

동시에 일본 서비스 커버리지도 강화한다. 오는 4월초부터 ‘뉴 슈퍼 1(New Super 1)’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한다는 계획이며, 기존 ‘재팬 칸토(Japan Kanto)’ 서비스 중 하나를 말레이시아 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뉴 슈퍼 1’ 서비스는 투입 선박이 파나막스급으로 업그레이드 된다. 척수는 총 4척으로 기존 규모를 유지하면서, 완하이라인이 4,250teu급 2척을 투입하고 IAL와 OOCL은 각각 1척의 선박을 투입한다.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는 오는 4월 11일 홍콩에서 시작된다. 항만 기항지는 오사카-고베-나고야-요코하마-도쿄-홍콩-싱가포르-포트클랑-호치민-세코우-홍콩-오사카 순이다.

강미주 newtj83@naver.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