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선주협회, 정태순 회장 추대

기사승인 [0호] 2019.01.11  13:10:04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선주협회는 1월 10일 오전 11시 해운빌딩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정태순 장금상선 회장을 신임 회장에 추대했다.

이윤재 선주협회 회장과 회원사 대표,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선주협회 정기총회에서는 2018년 사업 및 결산, 2019년 사업안 및 예산안이 심의 의결됐으며, 회장을 비롯한 임원개선안과 7개사에 대한 퇴회조치안이 의결됐다.
 

   
 

선주협회 임원진은 회장을 비롯한 부회장 등 회장단 9인과 이사 15인 감사 2인 등 총 26인으로 구성돼있다. 이날 임원 변경사항은 신임 회장에 정태순 장금상선 회장이 추대됐으며, 이윤재 회장은 부회장직으로 활동하게 된다. 또한 사무국에서는 황영식 상무와 조봉기 상무 2인이 등기이사로 임명됐으며, 부회장사인 대한해운의 대표이사는 김칠봉사장으로 변경됐다.

한편 선주협회 회원사이던 브리즈해운, 서아항운, 시즌스해운, 에스지해운, 진강해운, 타임머쳔마린, 해인상선 등 7개사가 폐업 및 영업중단 사유로 퇴회 처리됐다.

이인애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