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머스크, 2,200teu급 피더컨선 10척 신조협상

기사승인 [0호] 2018.12.05  14:39:36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머스크라인이 중국 장난조선소(Jiangnan Shipyard)와 2,200teu급 피더 컨테이너선 10척의 신조발주를 위한 협상을 진행 중이다.

이번 신조협상은 5척 발주와 옵션 5척이며, 신조가는 척당 2,500만달러로 전해졌다. 시장 관계자들은 내년 1월 내에 협상이 완료될 것으로 예상했다. 머스크는 지난 10월 1일 산하 3개의 역내 컨선사인 MCC, Sealand, Seago Line을 ‘씨랜드(Sealand)’브랜드로 통합하면서 역내 운송사업을 한층 강화하고 있는 모습이다.

최근 2만teu 이상의 선박을 확보하고 있는 대형 선사들이 피더 컨선에 대한 발주를 꾸준히 늘리고 있어 주목된다. 대만의 에버그린은 아시아 역내항로용으로 2,500teu급 피더 컨선 4척을 발주한 바 있으며, CMA CGM은 핀란드 로컬선사 ‘Containerships’를 인수하며 역내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전략을 펼치고 있다.

강미주 newtj83@naver.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