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상선, 1분기 매출 1조 1,120억원, 영업손실 1,701억원

기사승인 [0호] 2018.05.17  11:24:41

공유
default_news_ad1

- 당기순손실 1,757억원, 처리물동량 98만teu 2.2% 증가

article_right_top

현대상선이 1분기 매출 1조 1,120억원, 영업손실 1,701억원, 당기순손실 1,757억원을 기록했다.

현대상선에 따르면, 1분기는 통상적인 계절적 비수기로서, 선박 공급 증가 및 운임 약세, 연료유 가격상승 등의 영향으로 영업손실이 지속됐다.

1분기 컨테이너 처리물동량은 98만 511teu로 전년동기 95만 9,294teu 대비 약 2.2% 증가했으나, 계절적 비수기로 인한 운임 약세로 매출이 축소됐다. 1분기 연료유 평균단가(373 U$/MT)가 전년동기(314 U$/MT)대비 약 19% 상승해 영업 손실이 지속됐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2~3분기 계절적 성수기로 접어들면서 운임 및 물동량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신규 화주 확대 및 부산항 HPNT 터미널 운영권 확보로 인한 항만요율인하 등에 따른 비용절감으로 수익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