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유빙피해 입은 김양식장 어민 돕기 나서

기사승인 [0호] 2018.02.12  14:31:3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인천항만공사(IPA)가 최근 기록적인 한파로 인해 유빙피해를 입은 인천 옹진군 김양식장 어민들의 지원에 나선다.

IPA에 따르면, 장봉도 어촌계가 현재까지 가집계한 유빙피해는 옹진군 북도면(장봉도․모도․시도․신도) 소재 지주식 양식장 9곳으로 총 1,716책 중 60% 정도가 파손됐으며, 올해 수확량은 작년 김 채취량의 50%에도 미치지 못할 것으로 예상돼 이곳을 운영 중인 17명의 어민들에게 막대한 재산적 피해가 예상된다.

IPA는 이번 유빙 발생으로 피해를 입은 어민들을 돕기 위해 옹진농협과 연계하여 임직원 대상 ‘김 구매 운동 캠페인’을 펼치고, 100만원어치의 김도 직접 구매해 인천 만석동에 위치한 성원의 집 사랑채에 거주하는 홀몸 어르신 9가구에 ‘설 명절을 맞이 김 나눔 행사’를 전개하는 등 피해어민의 소득증대와 취약계층 돕기에도 나선다.

IPA 남봉현 사장은 "사회적가치 실현을 선도하는 인천지역 공기업으로서 지역사회에 대한 나눔경영 실천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 및 모두가 행복한 사회구현에 앞장서기 위해 필요한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평소 서해 5도와 도서지역에 대한 다양한 맞춤형 사회공헌 활동으로 주민들에게 생활편의를 제공하고, 재능나눔 봉사활동을 비롯하여 교육, 문화, 관광진흥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지원을 기관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