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드라이십, VLGC 4척 선대에 추가

기사승인 [0호] 2018.01.09  15:15:3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그리스 드라이벌크 선사인 드라이십(DryShips)이 최근 4척의 신조 VLGC를 선대에 합류시켰다. 동 선박들은 오일 메이저사와 체결한 10년간의 정기용선계약에 투입될 예정이다. 드라이십은 이번 용선계약의 총 매출액을 최대 1억 380만달러로 예상했다.

드라이십은 2017년초부터 현재까지 총 17척의 선박을 인도받았다. 특히 지난해 1월 ‘제로 코스트’ 옵션으로 현대중공업에서 건조한 VLGC 4척을 척당 8,350만달러에 인수했다.

동사는 현재 VLGC 4척을 포함 총 35척의 선박을 보유하고 있다. 선대는 파나막스급 벌크선 12척, 뉴캐슬막스 벌크선 4척, 캄사라막스 벌크선 5척, VLCC 1척, 아프라막스 탱커 2척, 수에즈막스 탱커 1척, 오프쇼어 지원선 6척으로 구성됐다.

강미주 newtj83@naver.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