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인천항 상생혁신 설비자금' 지원기업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0호] 2017.09.14  09:59:5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인천항만공사(IPA)는 이달 '인천항 상생혁신 설비자금' 지원사업을 위해 한국생산성본부 및 지원대상 3개 중소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천항 상생혁신 설비자금’ 지원 사업은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의 중소기업’에 해당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실질적인 지원을 통한 동반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시작됐다.

동 사업을 진행키 위해 지난 5월 상생혁신 설비자금 지원기업 모집공고를 통해 ㈜삼광목재, ㈜우드뱅크, 인천항공동물류(주) 총 3곳의 중소기업 업체를 선정했으며, 동 기업은 올 연말까지 경영 컨설팅 및 1,000만원 상당의 장비 구입 비용을 지원받게 된다. 경영컨설팅 부분은 정부의 예산지원을 통해 한국생산성본부와 협업으로 진행된다.

IPA에 따르면, 상생혁신 설비자금을 지원받는 협력중소기업이 적기에 설비투자를 함으로써 생산성 향상 및 비용 절감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인천항의 경쟁력 강화 뿐 아니라 인천지역 동반성장 문화 조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IPA 김종길 물류전략실장은 “인천항의 동반성장을 선도하는 공기업으로서 지역경제 발전과 국정과제 이행을 위해 협력중소기업과 성과를 공유해 나갈 것” 이라며, “지속적인 사업발굴과 개선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인천항 상생혁신 설비자금’ 총 3개 기업을 대상으로 4,000만원 상당의 설비자금이 지원됐다.

해양한국 komares@chol.com

<저작권자 © 해양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